보도자료

브릿지바이오테라퓨틱스 이정규 대표, 우리사주조합에 주식 11만 주 무상 출연

2021.01.19

이 대표 기존 보유 물량의 약 2.52%에 달하는 11만 주 ‘통큰’ 출연
자체 신약 후보물질 발굴 역량 강화 및 추가 기술이전 모색 등 성장기 도약 의지 다져

혁신신약 연구개발 기업 브릿지바이오테라퓨틱스는 최대 주주인 이정규 대표이사가 기존 보유 주식 435만 8478주 가운데 약 2.52%에 해당하는 11만주를 우리사주조합에 무상 출연했다고 공시했다. 해당 물량은 전날 종가 기준 약 14억 5천만 원에 달하는 규모이다. 

이번 우리사주조합 출연 주식은 전량 한국증권금융에 4년간 의무 예탁되며, 해당 기간이 만료된 이후 조합 규정에 따라 우리사주조합 구성원에게 배정된다. 

이정규 대표는 “구성원들의 다양한 전문성을 바탕으로 혁신 신약 개발 성과를 빠르게 창출해 나가는 당사에서 ‘인재’는 무엇보다 가치 있는 투자처”라며 “임직원 개개인의 역량과 헌신을 기리고 중장기적인 협력 및 결속력을 도모하기 위해, 우리사주조합에 대한 무상 출연을 앞으로도 꾸준히 실행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브릿지바이오테라퓨틱스 우리사주조합 관계자는 “대표이사의 대규모 우리사주조합 무상 출연을 계기로, 기업 성장 및 성과 창출에 대한 임직원들의 의지가 한 층 더 공고해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한편, 브릿지바이오테라퓨틱스는 창립 이래 입사한 모든 임직원들을 대상으로 주식매수선택권(스톡옵션)을 부여하는 등 기업과 인재의 동반 성장을 견인하기 위한 정책을 꾸준히 실천해오고 있다. 특히, 자체 후보물질 발굴 및 추가 기술이전 모색 등 다양한 성과가 예상되는 성장기의 원년인 올해를 기점으로, 임직원간의 장기적인 협력을 더욱 강화하기 위한 임직원 자사주 보유 제고 방안을 강구할 계획이다. 

지난 2019년 12월, 성장성 특례로 코스닥 시장에 진입한 브릿지바이오테라퓨틱스는 연간 한 개 이상의 신규 개발 후보물질을 도입하고, 한 건 이상의 임상시험계획을 제출하는 전략을 바탕으로 사업을 전개하고 있으며 지속적인 글로벌 기술이전 등을 통해 재무기반과 자체 후보물질 발굴 및 글로벌 신약 개발 역량을 탄탄히 다져나가기 위한 노력을 이어나갈 계획이다.